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DJMAX Technika 3 Platinum Blue Collection
    취미생활 2011. 10. 17. 21:59
    반응형

    실로 오랜만의 포스팅...

    오늘 소개할 물건은 디맥 테크니카3의 한정판 OST 이다.

    사실 이놈은 2000개 수량 한정이지만, 그게 다 풀린건 아닌것 같다.

    국내에는 1000개, 외국에 1000개라고 하는데,

    왠지 테크니카2 ost 때처럼 다 안 풀린 느낌이 든다. (테크2 ost는 아직도 일부 쇼핑몰에서 새 제품을 팔고 있다..)

    예약전쟁때 훈련중이라서 참가를 못한 관계로.. (했어도 30초만에 다 팔려버려서.. 꽤 힘든 싸움이 됬을듯)

    최후의 보루인 플레이 아시아에서 주문을 넣었다. (홍콩에서 운영하는데 국내판을 팔고 있음...;)

    약간 비싸고 배송이 느리긴 한데, 그래도 되팔이 하는 m2없는놈들 가격보단 훨씬 싸기때문에 주문을 결심했다.

    10월 10일 발송한게 오늘에서야 왔다. (7일만에 도착)

    플레이 아시아의 무료배송의 단점은 더럽게 느리고 분실위험이 크다.

    부대에서 퇴근하고 우체통을 쳐다보니 그 안에 끼워넣은 우체국 아저씨의 센스.. (뭐 아저씨는 배달만 해주면 끝이니..)

    설레이는 마음으로 숙소에 와서 바로 인증샷에 돌입하였다.


    대략 요로코롬 하게 생겼다.
    주소는 적절히 삭제한다.



    시상에.. 완충제 그거 얼마한다고 그거 하나 안넣고 박스에 덜렁 ost만.. shocking 하다..
    그래도 다행히 부서지거나 구겨진 부분은 없다.



    박스 안에는 할인쿠폰과 베데스다에서 나온 Rage의 예매중이니 예약하라고 찌라시를 스티커 형식으로 넣어줬다.
    쿠폰은 써먹을 일이 있으려나...



    폰카로 찍어서 화질이 좀 구리다.
    밀봉비닐을 뜯을까 말까 하다가.. 에라이 뜯자!



    뜯기전에 뒷태좀 보고...
    뒷면은 뭔가 볼품없다.



    허억허억... 그녀의 비닐을 벗겨냈어!
    이제 양쪽으로 쩍하니 벌려주면 되는건가..



    이런식으로 열린다.
    안쪽에는 내용물이 들어있다.



    이것이 내용물..
    카드집, 카드, OST로 구성되어 있다. (끼워팔기 벅스 무료이용권도 있어요.)



    카드는 다행히 쩨우스..ㅋㅋㅋ 대신 나우 어 뉴 데이. (일명 나뉴데)
    개인적으론 금카드가 걸렸으면 했지만.. 뭐 이것도 갠춘하다.



    테크니카 ost에 항상 빠지지 않는 스티커들..
    쩨우스 스티커도 보이네 ㄹ;



    본론으로 들어가서..
    이 패키지의 핵심인 OST.. 테크2 ost부터 계속 저 케이스를 쓰고 있는 느낌인데..
    뭐 케이스가 나쁘다는건 아니지만 음...



    뒷면에는 곡 목록이 나와있다.
    맘에 드는 곡은 설레임 Part 2, Fallin' in LUV, You & Me, 유령, EGG
    꽤 많찮아?



    시디케이스 안쪽이다.
    2CD 인것 같은데 한장은 어디로?



    이런식으로 겹쳐서 2장이 들어가는 형식이다.
    아... 이런 형식 싫어하는데.. 시디에 기스나기 딱 좋다.
    게다가 2번째 시디를 꺼내려면 시디 두장을 다 꺼내야 되고.. 이건 누구 대가리에서 나온 개념이냐?



    가사집 및 작곡자의 변(?!) 및 영어번역이다.
    작곡자의 변(?!)을 영어번역으로 해놓은 게 영 병맛이다.. 다크나이트 자막 수준..



    처음 까봤을땐 몰랐는데, 카드집은 카드와 동일한 디자인의 카드집을 준다.
    카드가 금카드인데 카드집이 쩨우스이거나 한 일은 없다는 이야기다.



    카드집 뒷면에는 테크니카 3 로고가 새겨져 있고...

     


    앞면에는 플래티넘 블루 로고와 벅스 무료이용권 끼워팔기상품이 들어있다.
    테크2에선 없었던것 같던데 다시 부활했군..


    크진 않지만 나름 풍성한 구성으로 되어있다.
    다만 불만인점이 뚜껑이 너무 헐겁다는 점과 마감이 제대로 안되거 기스가 잘 나는 재질이라는 것..
    그리고 물량을 더 풀었으면 좋았으련만.. 사재기해놓은 놈들 쩨우스 나와서 피똥좀 싸라..

    역대 카드
    테크니카 1 : 엠블럼카드, 콩까지마, 미래야 놀자, 진리의 고추장 (콩까지마 나와서 망함..)
    테크니카 2 : 금카드, 아웃로, D2, 쐑 (쐑은 아닌데 D2 나와서 망함..)
    테크니카 3 : 금카드, 나뉴데, 쩨우스, 흑백조 (나뉴데 나와서 지뢰 회피.. 휴..)
    반응형

    댓글 0

Copyright 2006-2021. Xeriars.com All rights reserved .